“누가 진정한 '철인'인지 가리자”
“누가 진정한 '철인'인지 가리자”
  • 고안석 기자
  • 승인 2005.0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5제주 국제 아이언맨 대회

“누가 진정한 철인인지 가리자”
2005제주 국제 아이언맨 대회가 오는 28일 서귀포시와 남·북군일원에서 펼쳐진다.
서귀포시와 IMG KOREA가 주최하고 제주국제아이언맨대회조직위원회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에는 국내외 1200여명의 선수와 가족, 자원봉사자 등 모두 3600여명이 자리를 함께한다.
경기종목은 바다수영(3.8㎞), 도로사이클(180.2㎞), 마라톤(42.195㎞) 등으로, 바다수영은 중문해수욕장에서 출발한다.

사이클은 중문해수욕장을 시작으로 월드컵경기장까지 180여㎞,  선수들은 자전거에 몸을 맡긴채 쉬지않고 내달려야 한다. 사이클이 끝나면 선수들을 기다리는 것은 마라톤 풀코스. 선수들은 월드컵경기장에서 도순과 하원을 가로지르는 인간의 한계점인 42.195㎞를 차오르는 숨을 견디며 달려야 한다.
한편 이번 대회 유치로 50억원 상당의 직접적인 수익이 발생할 것으로 전망된다.
문화관광부와 제주도, 한국관광공사, 대한체육회, 대한트라이애슬론연맹, 제주도트라이애슬론연맹이 2005제주 국제 아이어맨대회를 후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