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9.22 금 21:11

> 뉴스 > 사건사고 | 실시간뉴스
     
사건사고 제주서 멸종위기 보호종 남방 큰돌고래 사체 발견
데스크 승인 2017년 09월 13일 (수) 김종광 기자 | mystic89@jejumaeil.net
   
 
▲ 제주시 해안서 발견된 남방큰돌고래 사체. (사진=제주해양경찰서)
 

제주시 김녕리 해안가도로 앞 갯바위서 멸종위기 보호종인 남방큰돌고래가 축은 채로 발견됐다.

제주해양경찰서는 지난 12일 오후 1시 45분경 제주시 구좌읍 김녕~동복해안도로 해안경비초소 앞 갯바위에서 해양폐기물 수거 작업을 하던 남성이 돌고래 사체를 발견해 신고했다고 13일 밝혔다.

발견 당시 돌고래는 전신에 부패가 진행 중이었으며, 강제포획 흔적이나 범죄 혐의점은 발견되지 않았다.

제주대학교 돌고래연구팀 김병엽 교수는 “국제보호종인 남방큰돌고래로 길이 242cm, 폭 50cm, 무게 250kg 가량 되며, 죽은 지 15일 이상 경과해 몸통이 팽팽한 상태로 부패가 진행되고 있다”며 “외부 흔적이 없는 것으로 보아 해상에서 사체로 표류하다 해안으로 떠밀려온 것 같다”고 말했다.

해경 관계자는 “고래자원의 보존과 관리에 관한 고시에 따라 고래를 잡거나 발견하면 즉시 해경에 신고해야 하며, 살아있는 고래는 구조 또는 회생시키려는 조치를 해야한다”고 말했다.

발견된 돌고래 사체는 연구용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제주매일 김종광 기자]

LINE it! 네이버밴드

김종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제주매일(http://www.jejumaeil.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 비방, 허위사실,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제주매일 소개 | 광고안내 | 구독신청 | 불편신고 | 저작권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주시 월광로 37(제주시 노형동 2815번지) | 대표전화 064-742-4500 팩스 064-742-46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진우 | 발행인· 편집인 : 황용진
Copyright  제주매일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문의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