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11.24 금 22:34

> 뉴스 > 정치/행정 | 실시간뉴스
     
정치/행정 서귀포시 인구 증가세 지속 꾸준…대천동 최고
올 들어 7309명 늘어 10월 현재 18만5174명
데스크 승인 2017년 11월 14일 (화) 한경훈 기자 | hkh87@jejumaeil.net

서귀포시 인구 증가세가 지속되고 있다.

14일 서귀포시에 따르면 지난 10월 말 기준 시 인구수는 18만5174명으로 지난해 12월 말에 비해 7309명 증가했다.

서귀포시 인구는 2010년 15만5504명 이후 꾸준히 늘어 2014년 4월에 16만명, 2015년 12월 17만명, 올해 4월에 18만명을 각각 돌파했다.

서귀포시 인구 증가 요인으로는 혁신도시 입주에 따른 신시가지 활성화, 제주영어교육도시 및 제주신화역사공원 등 대규모 개발사업, 이주민 유입 등이 꼽히고 있다.

올해 지역별 인구 증감 현황을 보면 대천동이 3887명으로 가장 많이 늘었다. 이어 대정읍(1281명), 안덕면(800명), 표선면(501명), 성산읍(447명), 중문동(416명), 영천동(164명), 남원읍(133명), 효돈동(122명), 대륜동(119명), 서홍동(84명), 예래동(79명) 순으로 증가가 많았다.

반면 중앙동(213명), 동홍동(202명), 천지동(151명), 정방동(139명), 송산동(19명)은 인구가 줄었다.

[제주매일 한경훈 기자]

LINE it! 네이버밴드

한경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제주매일(http://www.jejumaeil.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 비방, 허위사실,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제주매일 소개 | 광고안내 | 구독신청 | 불편신고 | 저작권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주시 월광로 37(제주시 노형동 2815번지) | 대표전화 064-742-4500 팩스 064-742-46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진우 | 발행인· 편집인 : 황용진
Copyright  제주매일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문의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