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12.11 월 18:22

> 뉴스 > 정치/행정 | 실시간뉴스
     
정치/행정 道 청렴도 전국 4위…1년 만에 8계단 ‘껑충’
어제 국민권익위 발표…부패지수 가장 크게 호전
데스크 승인 2017년 12월 06일 (수) 박민호 기자 | mino7791@naver.com

매년 하위권에 머물던 제주도 청렴도가 큰폭으로 상승했다.

국민권익위원회가 6일 발표한 2017년도 공공기관 청렴도 측정 결과에 따르면 제주도는 종합 2등급으로, 전국 17개 광역자치단체 중에서 4위에 올랐다. 지난해 12위였던걸 감안하면 무려 8단계 상승한 것이다.

제주도의 청렴도는 지난 2014년도 16위를 시작으로 2015년 14위, 지난해 12위를 기록한 바 있다. 국민권익위원회는 매년 민원인, 공직자, 지역주민, 전문가 등을 대상으로 공공기관의 업무처리 과정과 부패 경험·인식·처리 등 투명성을 조사하고 청렴도도 수준(1~5등급)과 순위를 발표하고 있다.

제주도의 종합청렴도는 7.84점으로 지난해 대비 0.81점 상승했으며, 전국 광역자치단체 평균 7.65점보다 0.19점 높았다. 공사, 용역, 보조금 민원인을 대상으로 한 외부청렴도의 경우 8.12점으로 전년대비 1.08점 상승, 전국 광역자치단체 평균 7.96점보다 0.16점 높았다.

특히 금품제공 등 부패직접경험, 부패간접경험, 부패인식 등 부패지수가 8.04점으로 가장 크게 호전된 것으로 나타났다.

공직자를 대상으로 한 내부청렴도는 8.12점으로 광역 평균 점수 7.75점보다 0.37점 높게 나타났다. 다만 전문가 등을 대상으로 한 정책고객평가는 6.22점으로 광역 평균 점수(6.58점)보다 다소 낮으나 전년 보다 0.17점 상승하는데 그쳤다.

제주도는 도지사를 비롯한 전 공무원이 정경유착의 근절, 행정의 투명성 제고 및 부패유발요인 제거를 위한 제도개선 (공무원행동강령 개정 4회, 수의계약 축소, 불법 하도급 근절 등) 등 공정하고 투명한 행정을 위해 노력한 점과, 도민과의 소통을 강화하고 도민 만족도를 높이는 고객만족 책임관제 도입, 공사, 용역, 보조금, 인허가 민원 등 부패취약분야에 대한 집중 모니터링과 청렴해피콜 실시 등 전 공직자가 부패제로화를 최우선 과제로 추진한 점이 청렴도 상승에 크게 기여했다고 설명했다.

이중환 도기획조정실장은 “청렴도 향상을 위해 꾸준히 노력한 결과, 올해 상위권으로 진입하게 됐다”면서 “올해 추진해왔던 청렴시책들을 보완해서 내년에는 청렴도 1등급을 반드시 달성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평가에서 제주도개발공사는 지방공사·공단 30개를 대상으로 한 공직유관단체 평가에서 2등급을 받아 12위에 올랐고,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는 39개 공직유관단체 가운데 5등급으로 38위를 기록했다

[제주매일 박민호 기자]

LINE it! 네이버밴드

박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제주매일(http://www.jejumaeil.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 비방, 허위사실,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제주매일 소개 | 광고안내 | 구독신청 | 불편신고 | 저작권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주시 월광로 37(제주시 노형동 2815번지) | 대표전화 064-742-4500 팩스 064-742-46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진우 | 발행인· 편집인 : 황용진
Copyright  제주매일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문의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