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1.24 수 14:12

> 뉴스 > 정치/행정 | 실시간뉴스
     
정치/행정 “제주사랑상품권 범위 확대 필요”
제주연구원 분석…생산유발효과 2016년 166억
이중화 연구원 “골목상권 활성화 도움 업종까지”
데스크 승인 2018년 01월 11일 (목) 김종광 기자 | mystic89@jejumaeil.net

제주사랑상품권의 경제적 파급효과를 높이기 위해서는 상품권의 사용범위를 확대해야 한다는 의견이 제시됐다.

제주연구원 이중화 책임연구원은 ‘제주사랑상품권 발행에 따른 경제적 효과 분석’ 보고서를 통해 제주사랑상품권 사용에 따른 제주지역 경제의 파급효과를 분석하고 이같이 밝혔다.

보고서에 따르면 제주사랑상품권 사용에 따른 제주지역 생산 유발효과는 지난 2010년 127억9000만원에서 2016년 166억6100만원으로, 부가가치 유발효과는 2010년 58억8000만원에서 2016년 78억8400만원으로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제주사랑상품권 소비규모는 106억 5358만원에 달할 것으로 전망됐다.

이 연구원은 상품권의 경제적 파급효과를 높이기 위해서 제주사랑상품권의 경제적 파급효과를 높이기 위해서 사용 범위 확대와 편리성 제고, 홍보강화 등을 강화해야 한다고 제언했다.

특히 “상품권의 유통범위인 특화거리와 골목상권에서 일반음식점과 세탁업, 동네빵집 등 골목상권 활성화에 도움이 되는 업종까지 이용범위를 확대하고 성남시처럼 상품권의 청년배당을 고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상품권 환전 신청인의 익명성을 보호하기 위해 신청인 계좌별 ID를 배정하고 전통시장과 골목상권 부문을 구분해 관리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제주도는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해 지난 2006년 9월부터 제주사랑상품권을 발행해 오고 있다.

[제주매일 김종광 기자]

LINE it! 네이버밴드

김종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제주매일(http://www.jejumaeil.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 비방, 허위사실,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제주매일 소개 | 광고안내 | 구독신청 | 불편신고 | 저작권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주시 월광로 37(제주시 노형동 2815번지) | 대표전화 064-742-4500 팩스 064-742-46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진우 | 발행인· 편집인 : 황용진
Copyright  제주매일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문의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