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18 일 11:36

> 뉴스 > 오피니언 | 기고
     
오피니언 불법광고물 제로화 추진
데스크 승인 2018년 02월 13일 (화) 강유미 제주시 광고물담당 |  
   
 

강유미

제주시 광고물담당

 

제주시는 2018년 불법 광고물 정비계획을 수립하여 불법 광고물 제로화에 나선다.

이번 불법 광고물 정비계획에는 불법 광고물 정비를 위한 주말 기동순찰반 및 현수막 없는날 운영, 불법 광고물 수거보상제 추진, 광고물 지킴이를 통한 시민 신고제 활성화, 연2회 불법 광고물 정비실적 평가 등이다.

첫째 지속적인 정비 단속에도 불구하고 주말·휴일을 이용하여 불법 유동광고물이 계속 발생함에 따라 주말 기동순찰반을 편성하여 정비·단속을 실시한다.

둘째 불법 벽보 및 전단(대부명함)에 대해 불법 광고물 수거보상제를 실시한다.

제주시에 거주하는 20세 이상 주민이면 누구나 불법 벽보, 전단을 수거하여 해당 읍면동에 제출하면 벽보는 장당 200원, 전단은 장당 50원의 보상금을 지급받을 수 있으며 예산 소진시까지 1인당 월 20만원이 보상된다.

2017년에는 수거보상제를 실시하여 총 237,765건을 수거하여 25백만원을 지급한 바 있다.

셋째 현수막 없는 날을 운영하여 공공 현수막 제작시에는 게시기간을 표시하도록 경찰관서 및 각 기관에 통보하고 게시기간 만료 및 명시되지 않은 공공현수막을 과감히 철거한다.

넷째 광고물 지킴이로 하여금 생활불편 스마트폰 앱을 활용하고 주민의 자율적인 신고를 통해 불법 광고물의 효과적인 정비를 유도한다.

다섯째 연 2회 읍면동 불법 광고물 정비실적을 평가하여 읍면동별 선의의 경쟁을 통해 옥외광고문화 수준 향상과 정비 실적이 저조한 읍면동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시킬 예정이다.

제주시는 지난 2017년 1월부터 12월말 까지 현수막 3만7755건, 벽보 11만3940건, 전단 30만2324건 등 총 45만9092건의 불법 광고물을 단속한 결과 분양 및 공연 홍보를 위해 현수막, 벽보를 무단으로 게시한 광고주 및 광고대행사에 대해 15건의 형사고발과 5건 2억1551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했다.

또한 2018년 1월31일 현재 불법 광고물 총 16,671건을 단속했으며 불법 분양 및 업체 홍보 현수막을 무단으로 게시한 광고주에 대해 과태료 2건, 556만원을 부과하였다.

[제주매일 강유미 제주시 광고물담당]

LINE it! 네이버밴드

ⓒ 제주매일(http://www.jejumaeil.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 비방, 허위사실,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제주매일 소개 | 광고안내 | 구독신청 | 불편신고 | 저작권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주시 월광로 37(제주시 노형동 2815번지) | 대표전화 064-742-4500 팩스 064-742-46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진우 | 발행인· 편집인 : 황용진
Copyright  제주매일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문의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