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귀도 해상서 선박 충돌 전복 ‘아찔’
차귀도 해상서 선박 충돌 전복 ‘아찔’
  • 김진규 기자
  • 승인 2018.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밤 11시 50분경 제주 차귀도 남서쪽 약 15km해상에서 31t급 연승어선 K호(서귀포선적, 승선원 10명)과 6t급 연안복합 어선Y호(제주선적, 승선원 5명)가 충돌했다.

이 사고로 Y호가 전복됐지만, 충돌 직후 K호에 Y호 선원 전원이 올라 타면서 인명피해는 없었다.

해경은 Y호 선원 5명을 부상 여부 확인 결과 별다른 이상이 없어 전원 서귀포항으로 입항했다.

해경은 사고 당시 K호의 선수와 Y호의 우현 중앙 기관실 부근이 충돌해 Y호의 우현 중앙에 가로  2m 세로 1m크기의 파공이 발생했고, 이로 인해 전복한 것으로 추정했다.

해경은 전복된 Y호 예인을 시도했지만 침수로 인한 침몰 위험이 있어 안전을 위해 예인색을 절단해 침몰시켰다. 
  
해경이 두 선장 상대 음주 여부 확인결과 이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해경은 양측 선박의 과실 여부 등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