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9.21 금 09:45

> 뉴스 > 사건사고 | 실시간뉴스
   
LINE it! 네이버밴드
사건사고 알몸 사진 유포한 20대 집유
데스크 승인 2018년 09월 12일 (수) 김진규 기자 | true0268@jejumaeil.net

여중생의 알몸 사진을 유포한 20대 남성이 집행유예에 처해졌다.

제주지방법원 형사2단독 황미정 판사는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위반(음란물제작·배포 및 음란물 소지) 혐의로 기소된 장모(23)씨에게 징역 6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12일 밝혔다.

장씨로부터 사진을 전송받은 김모(26)씨에 대해서는 벌금 500만원을 선고했다.  

장씨는 2015년 11월 휴대폰 채팅 어플을 통해 알게된 여중생 A양(당시 14세)에게 "돈을 줄테니 얼굴을 보이게 벗은 사진을 보내달라"고 요구해 상반신 나체 사진을 전송 받았다.

장씨는 2016년 3월 서귀포시 소재 단란주점에서 지인인 김씨에게 알몸 사진을 전송하기도 했다.

황 판사는 “중학생을 대상으로 범행하고, 범행 동기와 경위를 고려할 때 죄질이 몹시 나쁘다. 피해자에게 용서받지도 못했다. 다만 동종전과가 없는 점 등을 감안해 형량을 정한다”고 밝혔다.

[제주매일 김진규 기자]


김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제주매일(http://www.jejumaeil.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 비방, 허위사실,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제주매일 소개 | 광고안내 | 구독신청 | 불편신고 | 저작권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주시 월광로 37(제주시 노형동 2815번지) | 대표전화 064-742-4500 팩스 064-742-46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진우 | 발행인· 편집인 : 장동훈
Copyright  제주매일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문의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