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학생문화원, 어울림학교 수료 개최
제주학생문화원, 어울림학교 수료 개최
  • 차의성 기자
  • 승인 2019.0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교생활부적응, 교육과정 부적응 등으로 학업중단 위기에 몰렸던 16명의 고등학생들이 몸과 마음이 건강해진 모습으로 제주학생문화원(원장 임연숙) 어울림학교를 수료한다.

어울림학교 학생들은 지난 3월 25일부터 12일 수료식까지 패션, 중장비, 토탈뷰티, 밴드, 목공, 드론, 클라이밍, 볼링, 배드민턴, 4‧3역사기행, 봉사활동 등 개인별 맞춤형 교육과정을 통해 자아정체성을 찾고 학업능력을 회복하는 노력들을 전개해 왔다.

수료식에 맞춰 어울림학교는 학생들과 함께 2019학년도 1학기 대안교육 활동결과를 12일부터  19일까지 제주학생문화원 3층 교육활동실에서 전시 및 대안교육의 성과를 공개한다. 패션, 목공, 자격증, 영상, 사진 등 다양한 자료를 전시해 공개함으로써 관심 있는 사람들에게 대안교육과정의 성과를 공유할 예정이다.

학생들은 어울림학교를 통해 회복한 학업능력을 바탕으로 수료식 이후에도 각종 자격증에 도전할 계획이다. ITQ(정보기술)자격 시험에 5명, 동력수상레저기구 조종면허 시험에 5명, 국가드론 필기시험을 합격한 2명이 학생이 실기시험에 도전할 계획이다.

어울림학교 학생들은 작년에 41개의 국가자격증, 국제자격증, 민간자격증을 취득하는 성과를 보이기도 했다.

학생들의 성과에 학생들을 지도한 김동수 선생은 “대안교육에 대한 학부모님들의 긍정적인 시선과 함께 학생들이 몸과 마음을 건강하게 만드는 프로그램, 그리고 개인별 맞춤형 교육과정이 어울러져 성과를 만든 것 같다"고 전했다. 

한편, 제주학생문화원 어울림학교는 각종 문제로 학업 중단 위기를 겪고 있는 제주도내 고등학생들에게 학기제로 대안교육을 제공하는 공립대안교육위탁교육기관으로 2학기 학생모집은 다음 달에 이뤄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