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상조난사고 대응 대규모 민‧관 합동훈련 실시
해상조난사고 대응 대규모 민‧관 합동훈련 실시
  • 이애리 기자
  • 승인 2019.0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해양경찰서는 16일 해상조난사고에 대비해 민관합동훈련을 실시했다. 

서귀포해양경찰서는 16일 오전 10시 해상조난사고에 대비해 민관합동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훈련에는 어업정보통신국, 119, 민간해양구조대, 호반호텔앤리조트(퍼시픽랜드) 등 5개 기관 및 단체에서 함정과 어선, 요트 등 9척이 참가했다. 이 훈련은 레저 활동의 증가에 따른 해상조난사고 대응 훈련으로 서귀포 성천포구에서 관광객을 태우고 출항한 대형 요트가 운항 중 원인을 알 수 없는 기관실 화재가 발생한 상황을 가상해 실시됐다. 

특히 화재 사고 발생에 따른 동일한 조건으로 실전과 같은 현장 훈련을 통해 해양경찰 함정‧구조대‧파출소 등 최일선 부서의 구조대응 능력을 향상하고 해양사고 표준대응절차(SOP)를 현장 훈련에 적용하여 상황대응 과정을 보완하고 점검이 동시에 이뤄졌다. 또한 민간 유선 업체와의 합동훈련으로 국민안전 의식을 개선하는 등 긴급 상황대응 역량 강화에 중점을 두고 진행됐다.

해양경찰 관계자는 “실전처럼 강도 높은 훈련을 통해 각종 해양재난 상황에 대한 직무수행 능력을 강화하고, 완벽한 해상치안 태세를 확립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