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교육청, 기간제교사 의혹 "사실 아니다"
제주도교육청, 기간제교사 의혹 "사실 아니다"
  • 차의성 기자
  • 승인 2019.0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은 최근 불거진 기간제교사와 학생간의 의혹(2건)에 대해 조사한 결과, 모두 사실이 아닌 것으로 13일 밝혔다.

A학교 기간제 교사는 여러 학생과 저녁 식사 자리에서 학생이 맥주를 마신 일이 있어 권고사직 됐다.

또 B학교 기간제 교사와 학생의 방과후 개인적 만남과 시험 문제 유출에 대한 의혹도 사실은 아니나 교사는 잘못을 인정해 교육청의 권고사직을 받아들였다.

도교육청 이종필 감사관은 “B학교 기말고사 문제 유출 의혹에 대해 교과협의회를 열어 시험문제 재출제로 모든 문항과 문제의 소지가 있는 지문까지 교체했다”며 “앞으로 기간제 교사 관리를 강화를 위해 제도마련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