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유정 변호인, 안타까운 진실이 있다
고유정 변호인, 안타까운 진실이 있다
  • 이애리 기자
  • 승인 2019.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전 남편 살해사건 피의자 고유정의 변론을 맡은 남윤국 변호사가 "이번 사건에 안타까운 진실이 있다"고 말해 논란이 일고 있다. 또 변호를 방해할 경우 법적 대응에 나설 수 있다며 강경한 입장을 표명했다. 

남 변호사는 지난 13일 자신의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현재 고유정사건에 관해 많은 국민적 관심과 비판적 여론이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그렇지만 언론에서 지금까지 보도된 바와 달리 이번 사건에 안타까운 진실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변호사로서 사명을 다해 피고인이 공정한 재판을 받고 이 사건의 진실이 외면 받지 않도록 성실히 직무를 수행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만일 이런 제 업무 수행을 방해하려는 어떤 불법적인 행위(예를 들면, 명예훼손, 모욕, 개인정보보호법 위반 등)나 시도가 있다면 법률적 대응을 할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남 변호사는 지난 12일 첫 공판에서 고유정의 범행은 전 남편의 성폭행 시도에 의한 우발적인 것이라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