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 시간 30대 女 교통사고 '사망'
새벽 시간 30대 女 교통사고 '사망'
  • 이애리 기자
  • 승인 2019.08.2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에서 새벽 시간대 뺑소니 교통사고로 30대 여성이 숨진 사고가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8일 제주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쯤 제주시 노형동 제주우편집중국 사거리 인근에서 도로 1차로에 누워있던 최모(34·여)씨가 달리던 차량 2대에 잇따라 치여 목격자들이 112에 신고했다.

경찰과 119 등이 현장에 도착했을 때는 이미 여성은 숨진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진다. 경찰 조사 결과 운전자 A(49·여)의 그랜저 차량과 1t 택배 차량 운전자 B(35)가 최 씨를 각각 치고 간 CCTV 영상이 확인됐다.

경찰은 A씨와 B씨의 신원을 확보해 조사한 결과 두 사람 모두 음주운전은 하지 않았으며 운전면허도 소지하고 있었다. 경찰은 가해자가 최씨를 친 사실을 알고도 도주했는지는 집중 조사 중에 있다. 고의성이 확인될 경우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도주치상 또는 도주치사 혐의가 적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M 2019-08-29 11:40:09
아니 모를수가 있나? 달리다가조그만 돌뿌리를 밟아도 느낌이 나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