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섬 인근 어선 전복...승선원 전원 구조
문섬 인근 어선 전복...승선원 전원 구조
  • 이애리 기자
  • 승인 2019.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새벽 서귀포 문섬 부근 해상에서 어선이 전복돼 승선원 3명이 해경에 의해 구조됐다. 

11일 새벽 서귀포 문섬 부근 해상에서 어선이 전복돼 승선원 3명이 해경에 의해 구조됐다. 

서귀포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50분경 서귀포 문섬 남쪽 앞 100m 해상에서 서귀선적 연안복합 어선 A호(9.77t, 승선원 3명)침몰중이라는 신고를 접수했다. 이에 해양구조대와 연안구조정, 경비함정을 급파해 오전 2시24분경 승선원 전원을 구조했다. 

서귀포 해경은 조업을 마치고 입항하던 중 원인을 알 수 없는 이유로 침수가 발생하면서 발전기가 꺼졌고 이후 침몰하기 시작했다는 선장 임모씨(52)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당시 어선은 전복된 상태에서 서귀포항에 예인됐으며 다행히 해양오염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