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국악협회제주도지회 공연
한국국악협회제주도지회 공연
  • 차의성 기자
  • 승인 2019.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어도사나'...20일 학생문화원

주말 밤을 신명난 국악의 선율로 가득 채울 예정이다.

(사)한국국악협회제주도지회(지회장 홍송월)은 2019년 해녀문화 우수예술창작지원사업에 선정돼 오는 20일 오후 7시 학생문화원에서 ‘이어도사나’ 공연을 펼친다.

이번 공연은 국악실내악으로 재해석한 창작곡 새도림, 신 이어도사나의 시작으로 90여 명의 출연진들이 제주의 해녀문화를 담아내는 다양한 작품으로 무대를 채운다.

혼비무용단과 성산 한마음민속회, 고은솔어린이합창단, 사)한국국악협회회원이 참여해 제주인의 혼과 정서가 깃든 제주의 아름다운 소리, 힘든 삶과 인생을 감내한 제주해녀들의 희·노·애·락이 담긴 제주 노동요를 비롯해 선인들의 얼과 슬기가 고스란히 묻어있는 탐라의 소리를 들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