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비정규직연대 "시간제 근무자도 동일한 급여체계 적용하라"
학교비정규직연대 "시간제 근무자도 동일한 급여체계 적용하라"
  • 이애리 기자
  • 승인 2019.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는 23일 도교육청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시간제 근무자도 타 직종과 동일한 급여체계를 적용할 것을 교육당국에 촉구했다. 

연대회의는 “지난 15일 교육당국과의 임금협약체결을 위한 집단교섭 잠정합의를 했다”며 “다만 시간제 및 보수체계 외 직종에 대한 보충교섭이 과제들로 남아있다”고 말했다. 

이어 “시간제 근무자도 공통 급여체계를 적용하는 직종들과 똑같이 10만원으로 인상돼 산입되는 교통비를 전액 지급하라”면서 “수십 개의 직종과 명칭, 처우도 천차만별이지만 공통 급여체계를 적용하는 직종들은 동일한 인상을 적용하면 된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시간제 근무자에게도 10만원을 지급할 것 △보수체계 외 직종에게도 임금 인상을 동일하게 적용할 것 △사측의 성실하고 책임있는 태도 △시간제 및 보충교섭 직종차별 철폐 등을 요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