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교육발전 위해 제주도·제주도교육청 '맞손'
제주교육발전 위해 제주도·제주도교육청 '맞손'
  • 차의성 기자
  • 승인 2019.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 기관 6일 교육행정협의회 개최
학교도서관 지원방안 등 4개 합의

남북교육교류 및 제주교육발전을 위해 제주도교육청과 제주도가 적극 협력한다.
이석문 제주도교육감과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6일 도청에서 열린 ‘2019 교육행정협의회'에서 제주교육발전을 위한 4개 사항에 대해 합의했다.

교육행정협의회에서 교육청과 도청은 △2020년도 법정전입금 예산편성 △교육협력사업 지원예산 조정 △원활한 남북교육교류 추진을 위한 도청과의 협력 △도시재생 활성화지역 교육환경 개선을 위한 지역사회 개방형 학교도서관 지원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2020년도 일반회계 법정전입금 예산편성 규모는 약 1849억4100만원(지방교육세 1217억600만원, 도세전출금 632억 3500만원)으로 예상된다. 도세전출금 사업은 도세 전출비율 상향 취지에 맞고 회계연도 내에 집행이 가능한 사업으로 선정해 추진키로 했다.

교육청과 도청의 협력사업 중 7개 사업에 대해 협의한 결과 도청 지원금은 1억4500만원 증액키로 했고, 3개 사업은 교육청이 자체 추진키로 했다. 또한 매년 성과평가 등을 통해 사업 추진 상황을 협의키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