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은설·정은찬 가족, 아프리카 어린이돕기 성금 기부
정은설·정은찬 가족, 아프리카 어린이돕기 성금 기부
  • 제주매일
  • 승인 2019.12.25
  • 댓글 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 이도2동에 거주하는 정은설·정은찬 어린이의 가족 일동이 연말을 맞아 해외 빈곤 어린이를 위한 사랑의 후원금을 전달했다.

정은설·정은찬 어린이는 부모님과 함께 24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제주종합사회복지관(관장 문교정)을 직접 방문해 후원금 500만원을 전달했다.

정은설(초2)·정은찬(초1) 어린이는 이날 전달식에서 “물도 없고 가뭄이 많이 들어 힘들고 어려운 아프리카 어린이들을 위해 저희가 기부한 돈이 쓰이면 좋겠어요”라며 기부금 전달 소감을 전했다.

두 아동의 아버지인 정영민 변호사는 “자녀들에게 직접 나눔의 마음을 심어주고 싶어서 직접 복지관을 찾게 되었고 아이들이 이런 경험을 통해 나중에 성장했을 때도 다른 사람들에게 베풀고 나누며 살아가는 사람이 되면 좋겠다”고 했다.

아버지 정영민 변호사는 꾸준히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정기후원을 통해 어린이들을 위한 나눔을 실천해 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강미숙 2019-12-31 12:35:41
정 판사님 !!! 감사해요 ㆍ

강희령 2019-12-28 18:49:31
화이팅!
멋지십니다

강주식 2019-12-28 10:58:52
아름답고
감동입니다

정영숙 2019-12-28 10:48:35
We are the world
감사해요

이종훈 2019-12-27 23:42:15
훈훈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