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대안교육협의회 "도와 교육청은 조속히 교육희망지원금 지급하라"
제주대안교육협의회 "도와 교육청은 조속히 교육희망지원금 지급하라"
  • 이애리 기자
  • 승인 2020.06.1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대안교육협의회가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교육희망지원금을 조속히 지급할 것을 도와 교육청에 촉구했다. 

제주도와 제주도교육청이 학교 밖 청소년 교육희망지원금 지급주체를 두고 갈등을 빚고 있는 가운데 제주대안교육협의회가 12일 성명을 내고 “제주도청과 교육청이 서로에게 책임을 떠넘기는 사이 교육재난지원금 지급의 적절한 시기를 놓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학교 밖 청소년에게는 역병이 재난이 아니라 도청과 교육청의 책임회피로 방치될 수 밖에 없었던 지금까지 하루하루가 곧 교육재난 상황”이라며 “더 이상 책임 떠넘기기로 시간 끌지 말고 도청과 교육청은 지금 당장 교육재난지원금 논란을 조기 종식하라”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함께살자 2020-06-13 15:59:56
제주하늘아래 아이들은 모두 우리 대한민국 아이들이잖아요 차별맙시다~~ 자기 아이들이라고 생각하면 이렇게 일 미루시겠어요? 적극행정법규도 생겼다는데 공무원님들~~~열일해보심이 어떨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