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시민과 함께 다양한 문화콘텐츠 제작
서귀포시 시민과 함께 다양한 문화콘텐츠 제작
  • 김영순 기자
  • 승인 2020.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혼디놀레 로고송, 제주어 이모티콘’16종 세트, 노지문화달력 인기몰이

 

 

서귀포시(문화도시센터)는 시민들이 만들어가는 다양한 방법의 문화콘텐츠를 생산하고 있는 가운데 노지 문화 콘테츠가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지난해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제1차 법정문화도시에 지정된 서귀포시는 노지문화를 주제로 다양한 사업을 추진 중인 가운데, 시민과 지역 작가들이 참여하여 만든 문화콘텐츠들이 인기를 끌고 있다.

서귀포의 대표 콘텐츠 감귤과 미래콘텐츠 노지문화를 결합한 경쾌한 음악인 로고송은 노지문화탐험대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시민 문화 동아리 팀인 혼디놀레팀이 순수 창작곡으로 인기를 얻고 있다..

혼디놀레 팀은 제주어로 노래하는 서귀포 지역 초등학교 선생님으로 구성된 동아리로 창작곡과 뮤지컬을 통하여 제주어 홍보를 하고 있는 팀이다.

현재, 문화도시 SNS등을 통하여 음원 홍보 중에 있으며, 지역 라디오방송 등을 통해 정기적으로 송출할 예정이다.

제주어 사용 붐 확산을 위한 제주어콘텐츠 개발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한제주어 이모티콘’16종 세트는 공개 하루 만에 다운로드가 마감되었다.

지역 작가가 참여하여 문화도시 노지삼춘 캐릭터를 활용하여 제작된 이모티콘은 노지삼춘 캐릭터와 평소 자주 사용되고 있는 제주어를 결합하여 재미있고 친근하게 제주어를 접할 수 있어 시민들에게 인기를 끌었다.

노지삼춘 제주어 이모티콘은 카00톡 서귀포시청 채널을 통하여 보급 홍보가 되었는데, 이모티콘 다운로드를 받기 위하여 서귀포시청 채널 추가 등록한 인원이 15천여명이 증가하였을 정도로 큰 효과를 보았다.

서귀포의 풍경과 노지문화를 작가의 관점에서 이미지화하고, 재생용 천을 활용하여 제작한 2021년 노지문화 달력 또한 인기를 끌고 있다.

문화도시 서귀포를 홍보하기 위하여 제작된 달력은 내년 초찾아가는 105번 문화택배사업의 일환으로 문화도시 홍보와 함께 서귀포시 105개 마을로 배부될 예정이다.

이밖에도 어르신들이 직접 작가가 되어 자신의 이야기를 책으로 만들어 보는마을삼춘 그림이야기책프로그램을 통하여 2개 마을(서광서리, 의귀리)의 아카이빙 책들이 발간이 되었다.

문화도시센터 관계자는 시민이 참여하여 직접 만들어가는 온·오프라인의 다양한 채널의 문화콘텐츠를 개발하여 시민 주도의 문화도시 조성에 앞장서 나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