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규확진 524명, 사흘째 500명대 유지 
신규확진 524명, 사흘째 500명대 유지 
  • 제주매일
  • 승인 2021.0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망자 10명 늘어 총 1195명 

지역 496명·해외 28명…양성률 0.99%

 국내 코로나19 ‘3차 대유행의 확산세가 잦아드는 가운데 14일 신규 확진자 수는 500명대 초반을 나타냈다.

전날보다도 소폭 감소하면서 사흘 연속 500명대를 유지했다.

지난달 1천명 안팎을 오르내리던 신규 확진자는 새해 들어 400500명대까지 떨어지면서 확연한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이번 3차 대유행이 전반적으로 진정세를 보이고 있지만, 지역사회내 숨은 감염과 전국 곳곳에서 돌발적으로 터져 나오는 크고 작은 집단발병 등 아직 변수가 많은 만큼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는 상황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가 524명 늘어 누적 7728명이라고 밝혔다.

지난해 11월 중순부터 시작해 두 달째 지속 중인 이번 유행은 새해 들어 서서히 감소세로 돌아선 양상이다.

이날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496, 해외유입이 28명이다.

확진자가 나온 지역을 보면 서울 131, 경기 162, 인천 24명 등 수도권이 317명이다.

전날 검사건수 대비 확진자를 계산한 양성률은 0.99%(5347명 중 524), 직전일 0.97%(58227명 중 562)보다 소폭 상승했지만 사흘 연속 1% 미만을 유지했다.

전날 검사건수 대비 확진자를 계산한 양성률은 0.99%(5347명 중 524), 직전일 0.97%(58227명 중 562)보다 소폭 상승했지만 사흘 연속 1% 미만을 유지했다.[연합]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