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여자 오픈골프 선수권대회
한국여자 오픈골프 선수권대회
  • 고창일 기자
  • 승인 2004.0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서울CC 북코스서 개최

대회 2연패 달성을 노리는 본도 그린 여전사 송보배(18.슈페리어)의 출전으로 도민의 관심을 모으고 있는 라마다프라자 제주호텔컵 제18회 한국여자오픈골프선수권대회가 총상금 2억원을 놓고 이달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뉴서울CC 북코스에서 열린다.

파 72.5, 5,821m코스에서 3일간 열리는 이번 대회에는 KLPGA 프로를 포함 아마추어 등 모두108명이 참가할 예정인 가운데 레이크 사이드 여자오픈 우승자 김소희(22.빈폴골프)를 비롯 김주미(20.하이마트), 전미정(22.테일러메이드), 이정은(27.하이마트) 등 선수들의 도전이 거셀 전망이다.

미국 LPGA에서 맹활약중인 박세리.박지은 , 강수연 등 유명선수들을 배출시킨 국내최고권위의 이번 대회에는 '한국의 미셸위'로 불리는 장하나(반원초 6)와 국가대표 및 상비군이 총출동, 또 다른 유망주 출현 여부도 관심거리다.

1일 18홀 3일간 54홀 스트로크 플레이 방식으로 펼쳐지는 이번 대회에 주최측은 국내 여자대회 처음으로 뉴서울CC 코드레코드상 300만원을 준비, 주인을 기다리고 있다.

또한 16번홀 홀인원, 알바트로스, 이글 등 최초 기록자에게도 각각 300만원을 지급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