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십자 정신 되새기며 난민들 도와요”
“적십자 정신 되새기며 난민들 도와요”
  • 김종광 기자
  • 승인 2018.06.1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적십자사, 예멘 난민 신청자 식자재 지원

대한적십자사 제주특별자치도지사(회장 오홍식)는 지난 12일 제주시 삼도동에 위치한 A호텔에 투숙해 있는 예멘 난민 신청자 170여 명을 대상으로 식자재를 지원했다.

이번 식자재 지원은 무사증 제도로 인해 제주로 들어오는 난민이 크게 증가하면서 식생활비 등 생활비 부담으로 어려움에 처한 예멘 난민신청자를 지원하고, 도민들의 걱정을 줄이기 위해 이뤄졌다.

제주적십자는 지난 5일과 9일에도 밀가루, 감자, 빵 등 1일 300명이 7일 동안 식사할 수 있는 양의 식재료를 지원했으며, 12일에는 300명 5일분의 식자재를 추가로 지원했다.

제주적십자사 관계자는 “올해 5월 30일까지 예멘 출신 난민신청자는 총 519명으로, A호텔을 비롯해 10여 곳에 거주하고 있다”며 “이들의 생활고를 해소할 수 있도록 식자재 등을 추가로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제주도민 2018-06-18 13:45:02
호텔 이름 내걸고 기사 냈었는데 왜 바꿨나 검색하면 다 나오는데
나머지 330명 숙소도 알려달라 도민과 관광객은 알고 피할 권리가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