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경보형감지기, 큰 화재사고 막아 '화제'
단독경보형감지기, 큰 화재사고 막아 '화제'
  • 이애리 기자
  • 승인 2019.0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칫 큰 화재사고로 이어질 수 있었던 위험한 상황에서 단독경보형감지기가 큰 역할을 해 화제가 되고 있다. 

서부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22일 오후 8시 50분경 제주시 애월읍 단독주택에서 거주자가 가스렌지에 냄비를 올려놓은 사실을 잊은 채 외출하면서 냄비가 타 심한 연기가 발생했다. 연기가 벽을 타고 단독경보형감지기에 닿아 경보음이 울렸고 이 소리를 들은 이웃주민이 즉시 119에 신고해 출동한 소방대원들에 의해 화재를 막을 수 있었다. 
이같이 단독경보형감지기와 소화기로 이뤄진 주택용소방시설로 인한 화재예방 사례는 2010년부터 2018년까지 도 전체적으로 53건에 달하고 있어 주택용소방시설의 설치가 얼마나 중요한지 보여주고 있다. 서부소방서는 지난 2017년 8월경 제주시 애월읍 소재 일반주택을 대상으로 주택용소방시설을 보급한 바 있다. 
서부소방서 관계자는 “단독경보형감지기가 없었다면 화재 발견이 늦어져 큰 화재로 번질 위험이 있었다” 며 “주택용소방시설은 설치가 간단한 반면에 그 효과는 매우 크다며 화재에 대비해 설치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