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명의 탐사대 만장굴 비밀의 문 열다 
6명의 탐사대 만장굴 비밀의 문 열다 
  • 제주매일
  • 승인 2020.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화산섬과 용암동굴을 주제로 한 '2020 세계유산축전-제주 화산섬과 용암동굴'의 만장굴 전 구간 탐사가 드디어 이뤄진다. 
제주도 세계유산축전 사무국(사무국장 강승부)은 이번 축전의 특별프로그램으로 6명만 선정한 ‘만장굴 전 구간 탐사대’를 이날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에 공개되는 비공개 구간은 용암석주부터 3입구 까지다. 
세계유산축전 중 특히 미공개 구간을 탐방하는 '만장굴 및 김녕굴 특별 탐험대'의 경우는 13.6대1의 경쟁률을 보였다.
자세한 내용은 제주도 세계유산축전 사무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